[중앙일보] [혁신 금융] 핀테크 지속적 지원, 기술과 금융 함께 만들어가는 상생 모델

신한금융그룹이 금융권 최초의 핀테크 협업프로그램인 ‘신한 퓨쳐스랩’을 통해 ‘기술과 금융이 함께 만들어가는 상생의 모델’을 만들어가고 있다. 또 신한은 선정 핀테크 기업과의 장기적 파트너십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있다. 현재 진행 중인 2기 기업 및 향후 지원 기업에도 동일하게 연계할 예정이다. 일례로 신한 퓨쳐스랩 2기 업체 ‘파운트’는 로보어드바이저 전문업체로 신한은행과 신한금융투자의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 도입을 위한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기사 자세히보기 http://news.joins.com/article/20651409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