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경제] PB서도 로봇전쟁…年 5% 수익 내걸고 경쟁 가열

韓 로보어드바이저 이끌 4개社 접전

국내 자산관리 시장에서도 인공지능을 활용한 투자자문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특히 로보어드바이저라고 불리는 이 투자자문회사들은 봉급생활자들도 손쉽게 자산관리 자문을 받을 수 있고 저금리·저성장 시대에 안정적인 수익을 올릴 수 있도록 설계한 상품과 서비스를 내놓고 있어 기존 금융회사들도 긴장하는 분위기다.

뉴스자세히보기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6&no=176265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