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로봇 자산운용 위기서 두각…중장기 승부는 두고봐야

올 주식수익률 쿼터백 2.6% vs 펀드매니저 -1.8%

최근 자산운용에서도 ‘로보어드바이저(Robo-Advisor)’가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다만 아직은 로보어드바이저 실제 운용기간이 2개월에 불과한 데다 운용 규모도 미미해 인간 펀드매니저와 중장기적으로 펼치는 승부는 좀 더 두고 봐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많은 업체들이 다양한 서비스 출시하고 있지만 검증이 덜 된만큼 중장기적인 시각으로 꾸준히 지켜봐야한다는 의견이 다수이다…

기사 자세히보기 http://news.mk.co.kr/newsRead.php?no=185417&year=2016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