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 김영빈 파운트 대표 "자산관리에 AI 접목...투자자 노후걱정 덜게 할 것"

로보어드바이저 기술에 AI 기법을 접목시키는 사업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인간보다 더욱 뛰어난 수익률을 안정적으로 올리는 것은 목표로 국내에서는 로보어드바이저 스타트업 ‘파운트’가 RA자산관리 서비스 개발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파운트는 자사의 기술로 자산 포트폴리오를 구성해주고 시사각각 바뀌는 시장 상황에 맞춰 지속적으로 리밸런싱을 해주며 자산을 관리해주는 자동화 서비스를 운용하고 있다. 또한, 올해 초 파운트는 성공적인 자연어 분석과 대화형 챗봇 개발에 힘입어 AI 전문 회사인 ‘파운트AI’라는 자화사를 설립했다. 최근 기업 신용평가와 여신 부도 예측 시스템을 개발하여 이미 은행 및 카드사와는 서비스 출시를 목표로 두고 있다고 알려졌다. 김영빈 파운트 대표는 모든 사람들의 경제적 자유를 위함이 궁극적인 목표라 밝혔고 “AI와 RA의 접목으로 인해 시장수익률을 높이고 충격도 완화함으로써 고객들이 믿고 노후를 맡길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사 자세히보기 http://www.sedaily.com/NewsView/1ODFKYG7ZM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